자유게시판

title_Free
아도니스 2003-11-29 09:14:12
0 1317
결국은 붙잡혀 갔군요. 반이모에서 음료수라도 사서 농성장에 방문하려고 그랬는데, 마음이 안 좋군요.



△ 현역 군인의 신분으로 이라크 파병 반대 의사를 밝히며 부대에 복귀하지 않고 기독교회관에서 농성을 벌이던 강철민이병이 28일 오후 수사관들에 의해 연행되며 승용차 안에서 손을 흔들고 있다. 연합



현역 군인의 신분으로 이라크 파병 반대 의사를 밝히며 부대에 복귀하지 않고 기독교회관에서 농성을 벌이던 강철민 이병이 28일 오후 수사관들에 의해 연행되며 지지자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정부의 이라크 파병방침에 반대하며 지난 21일부터 기독교회관에서 일주일째 ‘병역거부’ 농성을 벌여왔던 강철민 이병(23·대구가톨릭대 철학3)이 28일 오후 2시40분께 종로 5가 연강홀 앞에서 경찰에 연행됐다.

애초 강 이병은 오후 1시부터 1시간여 동안 기독교회관-연강홀-종로5가-광화문-미대사관-경복궁-청와대까지 ‘강철민과 평화를 위해 걷자’ 행진을 진행한 뒤 노무현 대통령과 면담을 요청해 ‘이라크 파병 철회’를 요구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연강홀 앞에 50여명의 전경을 배치한 경찰은 2시께부터 시작한 강 이병 등의 평화행진을 원천봉쇄했다. 이에 강 이병은 30여분간 경찰과 대치한 뒤 40분께 자진출두 형식으로 경찰의 연행에 응했으며, 경찰이 준비한 하늘색 승용차에 오르면서 “군검찰과 법정, 교도소에서도 이라크 파병반대라는 소신을 끝까지 지키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KNCC, 이하 한교협)쪽은 강 이병이 연행된 이후 경찰이나 군 수사 과정에서 회유나 협박 등의 부당한 대우를 받을 것에 대비해 끝까지 조사과정을 예의주시하겠다고 밝혔다.

정진우 목사는 “이종우 변호사(민변 부회장) 외에 9명을 변호인단으로 꾸리고, 조사과정이나 신병처리 과정에서 가족과 변호인단이 입회할 수 있도록 경찰과 군부대쪽과 합의가 끝났다”고 말했다.

변호인단은 강 이병이 침략전쟁을 반대한다는 헌법의 기본이념에 따라 침략전쟁인 이라크전 파병 거부를 요청하고, 이라크 파병이 세계평화 기여과 국가와 국민보호라는 국군의 역할에 맞지 않는다는 점을 들어 강 이병의 병역거부 정당성을 적극 호소할 계획이다.

앞서 오전 11시 기독교회관 2층에서 열린 강철민 이병 기자회견에서는 정진우 목사, 효림스님 등 종교단체 관계자와 민가협, 인권운동사랑방, 유가협, 전대협동우회, 파병반대국민행동 등 시민단체들이 함께 나와 강 이병의 ‘파병반대’ 선언을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강 이병이 ‘이라크 파병반대’ 양심선언으로 부대 복귀 후 예상되는 각종 탄압에 대해 강력히 대응하는 한편 '파병반대 양심선언자 강철민 이병을 위한 긴급토론회'(27일), '평화수감자의 날 문화제'(12월1일) 등의 파병반대 운동도 적극 벌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 이병은 이날 편지글 형식으로 발표한 회견문에서 “우리나라 군대가 침략전챙에 참여하는 위헌적인 행동을 하면 안된다”며 “대통령을 만나러 청와대로 가는 도중에 연행되더라도 신념을 꺾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어 강 이병은 “군검찰과 법정, 교도소에서도 파병반대 주장을 굽히지 않을 것”이라며 “언제라도 파병이 철회된다면 모든 처벌을 다 받은 후 병역의무를 성실하게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오종렬 파병반대 국민행동 의장은 “이 나라와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있는 군대가 이라크 국민을 죽이는 일에 동원하는 것은 헌법에도 위배되는 것”이라며 “미국의 압력에 굴복해 이 나라 젊은이들이 죽음의 골짜기로 끌려가지 않도록 혼신의 힘을 다해 이라크 파병을 막겠다”고 말했다.

효림 스님은 “이라크 국민이 미군에 강력하게 저항하는 것은 그 나라의 자주권을 지키기 위한 것”이라며 “파병반대 여론이 점차 높아져 결국에는 파병을 막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민주 유가협 회장은 “젊은 청년을 이라크에 보내 죽음을 선택하게 해서는 안된다”며 “미국의 침략놀음 속에서 우리나라 군대가 싸울 이유가 전혀 없기 때문에 이라크 파병을 반대한다”고 말했다.

배은심 민가협 회장은 “강 이병은 양심에 따라 군대 복귀를 미루고 파병반대 양심선언을 했다”며 “이는 침략전쟁 반대라는 헌법을 따르고 있다는 점에서 불이익이나 인신구속을 당하면 안된다”고 말했다.

출처 : 한겨레


328 ISA KNOX 신제품 출시! 이자녹수~ +4
327 제안입니다 +4
326 게임/땅따먹기 +1
325 사진 몇 장 : 필리핀의 엘레지, 한상궁과 금영이 +4
324 예고 사진 : 커밍아웃 인터뷰8, 황재준 +4
323 저..코러스 때문에.. +1
322 코러스 반주자 구해요~~
321 게이가 키운 고양이가 1억 8천만원! +4
320 누구랑 놀까? +1
319 제2의 광주, 부안
318 어젯밤, 늦게 우리집에 온 두 언니 +1
317 사토라레 +4
316 서울독립영화제2002 수상작전 보러 오세요... +1
315 ‘복면시위 금지’ 빼고 법 통과 +1
314 보드게임 카탄하러 오세요
313 산만(散漫)한 감독들의 산(山)만한 ‘제국’ 이야기 +1
312 마닐라 회의 스케치 (2)
311 마닐라 회의(ILGA) 스켓치 (1)
310 세상에서 가장 많이 불려지는 노래는? +1
309 링컨 모던, 게이 아파트 분양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