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퀴어문화축제에 오는 사람들에게, "동성애=에이즈"의 구호는 차라리 친숙하다. "동성애=에이즈"는 성소수자인권운동이 태동하던 1990년대부터 지금까지 줄기차게 이어져온 낙인이다. 이에 맞서, 당연히 모든 동성애자가 에이즈 감염인일 리가 없고, 콘돔을 쓰면 HIV 감염이 혁신적으로 줄어들며, 동성애자 또한 감염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사실을, 지난 세월 동안 활동가들은 열심히 외쳤다. 그 결과 에이즈가 마치 "동성애병"처럼 여겨지던 세간의 인식은 꽤 교정되었다. 혐오세력들의 저 문구는, 십몇 년 전에 하던 얘기를 그럼에도 또 반복하고 있는 셈이다. 그러나 십몇 년이 지난 지금에도 변하지 않는 고통은 있다. HIV/AIDS 감염인의 삶이 그렇다. 가령, "동성애=에이즈"가 아니라고 한다면, 에이즈에 걸린 동성애자의 존재는 그럼 무어란 말인가? 게이커뮤니티에 쏟아지는 사회의 낙인에 대응하고 나니, 게이커뮤니티 안의 감염인들이 (동성애는 에이즈가 아니어야 하므로)마치 없는 취급을 당하는 것은 과연 옳은가? 그들의 입장은 과연 무엇인가? 가령 퀴어퍼레이드에 간 HIV/AIDS 감염인의 심정은 어떨까. 실제로 퀴어퍼레이드에 등장한 "동성애=에이즈" 선전물들을 보고, 극심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한 감염인 당사자분들이 계셨다. 실제로 그것은 매우 야만적인 구호다. 그런데 그 앞에서 어떤 게이가 만약 "동성애는 절대 에이즈랑 관계없어!" 라고 외친다고 한다면, 그걸 보는 감염인은 또 어떤 생각이 들까. 에이즈랑 관계없는 게이들 사이에서, 감염인 당사자는 어떻게 자신을 가누어야 할까. HIV/AIDS의 문제를 '감염인'의 눈으로 다시 생각해보는 시도가 중요한 까닭이다. ▶기사보기: https://goo.gl/6nYTfT ▶ 여러분의 '좋아요'와 '공유하기'는 친구사이의 힘이 됩니다.

친구사이에 의해 게시 됨 2017-08-22T01:40:56+0000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수
388 2017년 2월 18일 (토) 오후 7시 에 ... 친구사이 2017-02-08 66
387 퀴어축제 ~ 늘 행복하세요~ 2017-07-13 66
386 성소수자 차별에 반대하며 육군과 서강대 주최 ... 친구사이 2017-08-24 66
385 2017 친구사이 워크숍 "아이캔 스피크" ... 친구사이 2017-10-18 66
384 [칼럼] 나에게서 가장 먼 것을 감각하는 힘은 어... 따웅 2017-10-20 66
383 퀴어라이브 in 광주! 추운 날씨에도 멋진 ... 친구사이 2017-11-19 66
382 변호사가 알려주는 유언장 쓰기 '찬란한 유언장... 친구사이 2018-03-13 66
381 함께 영화를 만든다는 것: 「친구사이」의 경우... 친구사이 2018-04-24 66
380 D - day 4 기획공연 ‘폭풍공감’ 친구사이 2018-10-10 66
379 5월 17일은 국제성소수자 혐오반대의날 입니다... 친구사이 2019-05-14 66
378 제1회 부산 퀴어문화축제 12번 #친구사이 &... 친구사이 2017-09-23 65
377 https://chingusai.net/xe/... 친구사이 2016-08-10 65
376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의 ‘성소수자 자살... 친구사이 2016-11-11 65
375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제 11회 무지개... 친구사이 2016-12-17 65
374 회원여러분 감사합니다. 정말 다사다난 했던 ... 친구사이 2016-12-31 65
373 친구사이 책읽기 소모임 책읽당의 [2017년 ... 친구사이 2017-01-20 65
372 대한민국에는 왜 노벨과학상 수상자가 없을까요? 사탄 2017-02-08 65
371 내일 2월 18일 (토) 오후 4시 30분부터... 친구사이 2017-02-18 65
370 영국이 의사의 진단 없이 성별 변경을 가능케 ... 친구사이 2017-07-25 65
369 2017 퀴어문화축제의 친구사이 슬로건은 SU... 친구사이 2017-07-13 65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