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장롱영화제 2013-12-23 01:14:44
0 2405

 

2012년 8월 시작된 <장롱영화제> 는

마치 장롱면허처럼 감독님들 외장하드 속에서 잠들어 있는 영화와

앞으로 長~Long하게 사랑 또는 증오 받을 신작 영화를 상영하고

관객과 대화하며 교류하는 소규모 영화축제 입니다.

2013년 8월부터,

일반 극장에서 만나기 힘든

영화들을 감상하고 소통하는 자리를 넓히기 위해

-재능 나눔의 형식으로 기부된 영화의 상영 편수를 늘리고

-다양한 자리에서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장롱영화제 Volume 1> 프로젝트를 열고 있습니다

매월 마지막 주

수, 목요일에 이틀 동안 <장롱영화제>가 진행되구요.

다양한 공간에서 관객과 만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후원, 격려, 참여 부탁드립니다.

자세한 일정과 안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blog.naver.com/jangrongcine

또한,

외장하드에서 고이 잠들어 있는 영화,

자신의 내장을 꿈틀거리게 만드는 영화를,

감상하고 대화하며 교류 할 수 있는 작은 소통의 자리

<장롱영화제>의 스크린은 항상 열려 있습니다.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출품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방법: 이메일 발송/ jangrongcinema@hanmail.net

-내용: 영화 파일, 영화 이미지 컷+정보, 간단한 필모그라피+소개서(자유 양식)

-관련문의: 전화_02.324.0338/ 이메일_jangrongcinema@hanmail.net

또한 <장롱영화제 Volume 1>은 서울시의 후원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장롱영화제12월 리플렛-01.jpg

11608 11월30일 밀양 희망버스에 같이 가면 해서요. 글 ... +1
11607 [선관위공고] 2014년 친구사이 대표 후보자 출마... +1
11606 [논평] 외부성기 형성 요건만을 갖추지 못한 성전...
11605 송년회 준비 모임 11월 23일(토) 저녁 8시로 변경... +2
11604 11월의 장롱영화제, 영화와 미술의 핑크빛 스캔들!
11603 지보이스 정기공연 <열애>의 상영회가 열립니다!!
11602 한가람 변호사님과 서부지법, 희망법이 만든 '희망'
11601 지난 정기모임 때 종로통신 중 나누고 싶은 이야기 +3
11600 (서울 = 뉴스69) 친구사이 대표선거 등록연장 파문! +14
11599 <로빈슨 주교의 두가지 사랑> 변영주 감독, 진중... +1
11598 게이봉박두 2 - 세컨드 라이프 상영회 잘 마쳤습... +2
11597 12월 1일 에이즈날 기념 첫 번째 후원파티 - Red... +1
11596 영등포구 "동성애 인권 현수막 철거 통보" 헤프닝 +1
11595 게이봉박두2 세컨드 라이프 현장 판매 공지 +1
11594 [사람찾기] 2013년 친구사이 송년회를 함께 준비...
11593 [토론회] 성소수자 학생에게 가해지는 학교폭력 ...
11592 대법 "동성애영화 '친구사이?' 청소년불가 분류 ... +5
11591 게이봉박두 2 - 세컨드라이프 예매 순항 중
11590 백만년만에 돌아온 알뜰주부!! +2
11589 책읽당 세 번째 생일잔치에 초대합니다! +6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