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kg이었던 개가 다이어트로 23kg감량성공

by 나도 다이어트 posted Oct 18,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비만견이었던 닥스훈트가 23kg 감량에 성공,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0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미국 오레곤주 포틀랜드에 사는 5살 닥스훈트 '오비'가 1년여 간 혹독한 다이어트 끝에 날씬한 몸을 되찾았다고 전했다.

노부부의 넘치는 사랑으로 비만견이 되었던 오비는 너무 뚱뚱해 보행 벨트 없이는 걷지도 못할 정도였다. 비만으로 인해 생명의 위협을 느끼던 중 수의사 노라 바네타가 지난해 10월 오비를 입양해 다이어트를 도왔다. 수중에서 걷는 훈련과 식사 조절 등을 통해 35kg였던 오비는 1년 만에 23kg를 감량, 12kg의 날씬한 닥스훈트로 거듭났다. 체중 감량 후 늘어진 피부는 따로 수술을 통해 제거한 것으로 알려졌다.
<iframe style="BORDER-RIGHT-WIDTH: 0px; BORDER-TOP-WIDTH: 0px; BORDER-BOTTOM-WIDTH: 0px; VERTICAL-ALIGN: bottom; BORDER-LEFT-WIDTH: 0px" id="google_ads_iframe_/17526318/Aticle_468x60_0" height="60" marginheight="0" src='javascript:window["contents"]' frameborder="0" width="468" allowTransparency marginwidth="0" scrolling="no">


오비의 기적적인 다이어트는 사람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탔고, 미국의 한 토크쇼에서도 다룰 만큼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오비의 체중변화 과정을 담은 페이스북 '오비 도그 저널'은 현재 구독자 수가 12만 명에 달한다.

23kg 감량한 닥스훈트 소식에 누리꾼들은 "23kg 감량한 닥스훈트, 개도 하는데 나는?" "23kg 감량한 닥스훈트, 헐거워진 벨트 좀 봐" 등의 반응을 보였다.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