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소수자 가족모임

LGBT Family Gathering

자녀가 동성애자라는 사실과 다른 동성애자를 이해하는 것은 다른 것 같아요.
동성애자인 자녀에게 묻기 곤란했던 것을 질문할 수 있어서 좋아요
부모로서 자녀를 받아들이기 위해서 노력하는데 아이의 형제들이 무심할 때 배신감을 느껴요
- 성소수자 가족모임 참석자들

모임에 관심이 있거나 참석을 원하시는 경우 사무국으로 문의를 해 주십시오.
전화 번호 : 02-745-7942
팩스 : 02-744-7916
메일 : chingu@chingusai.net

다섯 번째, 성소수자(LGBT)가족모임

이번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의 다섯 번째 "성소수자가족모임(성소수자를 가족으로 둔 사람들의 모임)"은 제 7회 지_보이스 정기공연을 관람 후 카페로 이동하여 차를 마시면서 이야기를 진행했습니다.

 

참석자: 호미아버님, 킴어머님, 킴누님, 진석어머님, 진석, 천익, 천익여동생, 천익애인, 갈라, 데이(10명)

 

잠깐 인사차 방문: 호미, 킴, 재경

 

다음은 이 번 가족모임 참가자들의 말씀을 기록한 속기록입니다.

 

==========================================================

 

주 진행: 갈라, 킴 누님

 

갈라: 돌아가면서 자기소개를 하면서 인사를 했으면 좋겠어요

 

천익: 저랑 여동생 참석했습니다.

 

천익 여동생: 오빠가 나에게 커밍아웃을 했을 때 나에게 큰 짐을 나눠 지어주는구나.

 

부모님도 나처럼 받아주면 좋을 것 같다.

 

결혼적령기 수준이라 친척들이 모이거나 할 때 계속 압박이 있다.

 

그때마다 어머니는 속 이야기를 하시며 나한테 물어보면 나는 알고 있지만 말을 못해서 난처하다.

 

그 때마다 오빠가 정말 힘들게 살아왔다고 생각한다.

호미 아버지: 딸 셋에 아들 하나인데...

 

진석 어머니: 딸 둘에 아들 하나인데..

 

킴 어머니: 딸 둘에 아들 하나인데..

 

호미아버지: 감춰져 있어서 그런 것이다.

 

인구의 3%~7%의 성소수자가 있는데 스스로 빨리 뭉쳐서 입법화 했으면 좋겠다.

 

프랑스의 경우에 최근 한 달 전에 동성결혼이 합법화 되었다고 들었던 것 같다.

 

데이: 미국도 그렇고 문재인 후보 김정숙 여사도 그렇다.

호미아버지: 예전에 호주에 갔을 때 게이퍼레이드를 보고 친구와 이야기를 나누었다.

 

사랑의 대상이 여성이든 남성이든 무슨 상관인가라고 친구가 나에게 말을 했었다.

 

상당기간 호미가 양성애자 이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지만 지_보이스 공연을 보고 많이 바뀌었다.

 

부모님이나 주변에 알리지 않고 숨기고 있으면 마음 한 구석에 십자가를 지고 있는 거지 않나?

 

진석 어머니: 엄마한테는 이야기해도 된다고 본다. 엄마이지 않냐?

 

천익: 저희 어머니는 심신이 약하신 분이라서

 

진석 어머니: 그건 네 생각이지.... 엄마들은 그렇지 않다.

 

꼭 해라.

 

지보이스 공연 보고 있으니 눈물이 나더라.

킴 어머니: 작년에 이 공연에 대해서 들었지만, 그 때는 아들이 대학생 합창공연에 참가한다고 했었는데 알고 보니 지_보이스 였다.

 

어릴 때도 교회에서 합창을 하는 걸 좋아했었다.

 

작년에 킴의 누나가 비밀리에 다녀온 걸 나중에 알고 화가 났었다.

 

그런데 막상 와서 보니깐 공연자체가 참 순수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세종문화회관에서도 언젠가는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들었다.

 

그 동안 물론 뒤에서 후원하고 협조해야겠고...... 현재도 고생을 많이 하신 것 같더라.

 

마음이 순수하다는 느낌이 들었다.

 

내 아이가 다 큰 성인인데도 마치 아이가 학예회를 하는 느낌이었다.

 

그걸 보면서도 우리 아들에 대해서, 어릴 때부터 그렇게 특기가 있었던 이유가 이 일을 하기 위해서 그래왔구나 싶었다.

 

행사에서 사회도 자주 보고 자기가 하고 싶은 것들을 하던 거를 보아왔다.

 

지금도 네가 그 길을 가고자 하고, 하느님이 그 길일 주어줬을 때는 아마 그 뜻이 있고,

 

주어진 일, 해야 할 일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갈라: 그래도 많이 내려놓으신 것 같다.

킴 어머니: 아이에 대한 기대치가 있었다.

 

이 사실을 알고 나서는 나는 그게 하느님의 뜻으로 알고, 믿고 맡기기로 했다.

 

데이: 실제 매우 킴이 착실하지 않나?

 

진석 어머니: 다 착실한 것 같다.

 

킴 어머니: 호미네 가게를 찾아갔는데 부모님들이 안 계셔서 매장에 있던 분과 이야기를 나누었다.

 

호수공원을 돌면서 많이 울었다.

 

처제 분한테 이야기를 했었다.

 

그러한 과정을 겪으면서 하나씩 내려놓았다.

 

그러고 친구사이 사무실도 나와서 사람들을 만나보면서 마음을 완전히 내려놓았다.

 

호미 아버지: 친구사이와 지_보이스가 굉장히 건전하고 건강한 단체라는 걸 느끼게 해준 것이 매우 중요했다고 생각한다.

 

킴 어머니: 귀가 아파서 세브란스 병원에 갔었는데, 새삼스럽게 동성애에 관한 이야기를 아들이 다시 꺼내었다.

 

그 때 더 이상 안 되겠다 싶어서 친구사이 가족모임에 나왔더니..... 또....괜찮아 지더라.

 

신앙생활을 하지만 절대 위축되지 말고, 당당하고 용감하게 살면 좋을 것 같다.

 

재경이형: 잠시 인사 왔습니다. 드레스 뽕 넣는 것은 제가 부담스러워서 하지 못했어요.

킴 누나: 인생은 아름다워 드라마를 볼 때 엄마의 반응을 지켜봤었다.

 

동생한테도 니가 동성애자인건 알겠다.

 

그런데 절대 부모님께는 말하지는 말라고 했다.

 

그런데 동생이 어느 날 엄마한테 먼저 예고도 없이 이야기 해버렸고, 엄마가 그것에 대해서 눈물을 흘리셨고, 나를 책망하셨다.

 

어머니는 강하신 것 같다.

 

나이도 있으신데 이렇게 이겨내시는 거 보면서, 그렇다.

 

천익님도 용기를 내셨으면 좋겠다.

킴 어머니: 자식이 그 길을 가겠다고 하면 어쩌겠냐.

 

기본적으로 자식을 사랑한다.

 

작년에 대학생들이 자살을 많이 한 경우를 보았다.

 

그 때 나는 혹시 그 자살한 아이도 동성애자인가라는 걱정이 되었었다.

 

갈라: 청소년들 중에서는 실제로 자살을 많이 한다.

 

친구사이와 같은 단체에 나오거나 이렇게 가족모임에 나오면 서로 간에 심리 상담을 하기도 하고 스스로 헤쳐 나갈 수 있는 힘이

 

 생긴다.

킴 어머니: 그런 게 아주 중요한 것 같다.

 

내 아들이 동성애자인 것을 주변 지인들에게 고백을 했는데 주변 지인 중에 고 1의 아들을 둔 엄마의 상담을 받았다.

 

그 내용을 봤을 때는 그 아이도 동성애자인 것 같았다.

호미 아버님: 무대에 나오라는데 어떻게 해야 되나 순간 고민했었다.

 

쑥스럽지만 나갔었다.

 

첫 번째 곡에서 당당 하라는 노래가 있었다.

 

근데 그 노래를 부른 친구가 순간 눈물이 맺히는 것 같았다.

 

공연을 두 번째 보니깐, 관객의 반응도 더 뜨거웠다.

 

내년에는 객석수가 더 많은 곳에서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회원이 더 많아지면 좋을 것 같다.

 

1%라고만 생각해도 엄청나게 성장할 수 있을 거라고 본다.

 

아이도 7 살이 되면 자기 이름을 쓰지 않나? 이제는 더 크게 성장했으면 싶다.

 

갈라: 친구사이 홈페이지 내 가족모임 게시판이 생겼다.

 

꼭 가입을 하셔서 글을 올리시거나 질문, 댓글을 다셔도 된다.

 

데이: 동성커플인 경우 이성애 커플에 비해서 고부간의 갈등이 없다.

 

킴 어머니: 뭐든 어떻게 생각하기 나름이다.(웃음)

 

킴 누나 : 공연 중에 옷 벗고 그러면 공연 중에 나가실까봐 걱정했는데, 의외로 대표님이 나오자마자 굉장히 웃으셨다.

 

킴 어머니 : 진짜 앞으로는 큰 곳에서 했으면 좋겠다.

 

진석 어머니 : 강정마을에서도 해라 전국투어

 

갈라: 후원자가 많아지면 더 많은 사업을 할 수가 있을 것이다.

 

가족모임도 활성화가 되고....

 

데이: 킴 누님은 굉장히 좋은 케이스이다.

 

진석이 어머니 비행기 표라도 드려야 될 때인데,

 

킴 누님: 처음에는 당황스러웠는데 가족 분들이 모이는 자리에 오면 내 동생만 이런 게 아니라는 걸 알고, 작지만 보편적이라는

 

 것을 알았다.

 

인정한다고 했지만 혹시나 환경적인 요인인가 했었는데 ...

 

그게 아니라는 걸 내가 유별나게 생각할 필요가 없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킴어머님: 천주교 신자이고 성당에서 피아노 반주를 하는 하늘엄마는 딸이 결혼을 하게 되면 딸의 배우자에게 아들이 동성애자

 

인 것을 이야기를 해야 되나 고민을 한다고 들었다.

 

엄청 고민을 하더라.

 

사람을 계속 비교하기보다는 한 단계위로 생각했으면 좋겠다.

 

나는 하늘엄마랑 이야기하면서 더 많이 풀렸다.

천익 여동생: 저희 어머니는 천주교이다.

데이: 우리 누나랑 매형도 막상 알고 보니깐 별일 없었다.

마무리: 항상 당당하자

 

================================================

마무리하며....

일 년여 만에 다시 뵙는 호미 아버님, 멀리 제주도에서 올라오신 진석어머님,

 

이제는 가족모임을 진행을 도와주시는 킴누님과 킴 어머님, 새롭게 가족모임에 참가한

 

천익과 천익 여동생

 

모두들 고맙습니다.

날 추운데 건강 잘 지키시고 내년에 다시 만나요

 

또 연락드리겠습니다.

성소수자 가족모임( 성소수자를 가족으로 둔 사람들의 모임)

문의

사무국

전번: 02-745-7942

이메일: chingu@chingusai.net

 

가족모임이  궁금하시거나 성정체성으로 인해서 가족관계의 어려움이 있으신 분들은

 

게시판에 글을 남기셔도 좋습니다.

댓글 '1'

damaged..? 2012-11-15 오후 20:58

가족 모임 회원이 아니라서 이렇게 댓글 달아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친구 사이/지보이스 회원분들은 물론이고 가족분들 모두 정말 고맙고 소중하네요.
따뜻하고 사려 깊은 마음과 말씀은 저뿐 아니라 많은 분께 큰 힘이 될 거예요.
혼자서는 외롭고 힘들지만 하나둘씩 모여 여럿이 되면 즐겁고 든든한 법인데,
모두 늘 건강하시고 충만하시고 행복하시길 빕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성소수자 가족모임 소개 및 모임 문의
동성애자인 동생애게 보내는 가족의 편지 +1
28 제 5차 자원활동가 교육모임( 가족모임 속기록)
27 성소수자 가족모임 자원활동가 교육 모임 안건지(2013.05.07 화)
26 성소수자 가족모임( 05.07, 화)
25 여섯 번째, 2013년 성소수자 부모, 가족모임 속기록
24 가족모임에 와 주신 분들께 +1
23 피피티 완성본 +1
22 당일 ppt (미완) +5
21 가족모임 실무 진행 리스트 " 자원활동가" 들은 꼭 읽어 주세요 +1
20 다음 미즈넷에 올라온 글 +1
19 4월 20일 모임준비계획(냉무) +1
18 4차 자원활동가 월요 교육 모임(04월 01일)
17 2013 친구사이 성소수자 가족모임에 초대합니다.
16 가족모임 자원활동가 월요 교육모임(03.04.2013) 속기록
15 첫번째 월요모임 (2013.03.25 월)
14 자원활동가와 함께하는 월요모임
13 2013년 성소수자 가족모임 준비단(자원 활동가) 모집
12 2012년 한 해 마무리 따뜻하게 하세요.^0^ +3
» 다섯번째, 가족모임 속기록(2012.11.10 토) +1
10 다섯번째, 가족모임에 와 주신 분들께 +4
9 동성애자 동생에게 보내는 가족의 편지 +3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