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담게시판

title_Counseling

안녕하세요.


저는 난민입니다.

성 소수자로서 여러분의 사례가 필요합니다.


예를 들면,

사례1. 부모님의 폭력


저와 애인의 교제 사실을 저의 부모님이 알게 되었습니다. 부모님은 애인의 집에 찾아가서 협박을 하고, 그 집 부모님께 사실을 알렸습니다.

저의 부모님이 애인을 심하게 때린 적도 있습니다. 저희는 헤어지겠다는 각서까지 썼습니다. 그래도 불안하신지 마친내 제가 유학을 가라고 종용하십니다.

어쩌면 좋을까요?



사례2.

아웃팅을 빌미로 한 강간

저는 대학교 2학년에 재학중인 학생입니다. 스스로 레즈비언이라고 정체화한 지는 4년쯤 되었습니다.

현재 사귀는 애인이 있습니다. 애인은 다른 대학에 다니고 있습니다. 1년 전, 애인이 저희 학교에 자주

놀러오고 제가 재학 중인 같은 과 친구들이나 선배들하고도 인사도 나누고 잘 지내는 편이었습니다.

사람들은 물론 제가 레즈비언이라거나 제 애인과 저의 관계에 대해서 알지 못합니다. 그런데 1년 전에 저와

애인의 관계를 의심하던 같은 학과 남자 선배가 저희들의 관계를 캐냈습니다. 어떻게 알게 되었는지는 모릅니다.

선배는 어느 날 학생수첩을 제게 내밀면서 "이 수첩에 나와 있는 너희 집 전화로 네가 동성애자인 사실을 알리겠다"

면서 협박해 왔습니다. 그리고는 저를 강간했습니다. 저는 현재 1년이 가까운 시간 동안 그 남자 선배로부터 성폭력을 당하고 있습니다. 저는 더 이상 강간을 당하고 싶지도 않고, 그렇다고 해서 그 선배가 시킬 아웃팅을 지켜보고만 있을 수도 없습니다. 저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위 사례들은 실화이며, 물론  자신의 소개등은 뺀 사연만 올렸습니다.


저를 도와주실 분 계실까요?

모든 것은 비공개로 이루어 집니다.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부탁드립니다.


끝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드리고 연락기다리고 있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박재경 2014-02-10 오후 21:29

안녕 하세요. 이성과감성 1 님 반갑습니다.

지난 운영회의를 하면서 사무국장님으로부터 저간의 사정들에 대해서
들었습니다.
무엇보다 위로와 안타까움을 전합니다.
타지에서 혼자서 감당하고 헤쳐나가야 할 일들과 과정들이 만만치 않을 것 입니다.
항상 건강 잘 지키시고 행운이 가득하기를 바랍니다.
또한 어떤 경험들을 하더라도 현실에 대해서 강하고 단단하게 대처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사무국장님과 방문상담과 이후 이메일을 통해서 의견을 교환하고 계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우리가 님의 입장을 온전히 제대로 다 이해하고, 공감하고, 동의하기에는 극히 일부분에 대해서만 알고 있습니다.
님의 입장에서 보면 단체의 도움이 조금 부족하다고 느낄 수도 모르겠습니다.

사무국장님을 통해서 의견 교환과 요청들을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