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읽당

title_Reading
Charlie-찰리 2010-12-28 00:26:07
3 3844
같이 시작한 책모임을 통해 여러분들을 만나서 반가웠어요. 제가 이제 돌아갈 날이 얼마 남지 않아서 여기에라도 인사를  드리게 되었네요.  

미카, 정열, 늦봄, 잡채, 라떼, 창현, 마르스, 깜짝 외 여러분, 만나서 반갑고 즐거웠어요. 앞으로도 책모임이 더 많은 발전을, 또한 이 모임을 통해 여러분들간의 "친구사이"가 더 발전하기를 빌어봅니다.  내년5월이나 6월쯤에 또 다시 뵐 수 있을거예요.

늘 건강하시구 즐겁고 당당하게 사시는 여러분 되시길 바래요.

오늘 금요일 (31일) 7-8시 사이에 친사 사무실에 방문할 거예요. 시간되시는 분은 얼굴 보면 더 좋을것 같네요. 제가 케익 사 갈 거니까 케익먹고 싶은 사람은 꼭 오세요 ^^


1월7일 새해 첫 모임의 힘찬시작에 행운을!

니지にじ 2010-12-28 오후 21:10

시간이 있으면 갈께요
설마 아침 7시는 아니겠죠?

PEUGEOT 2010-12-29 오후 18:03

만나뵈서 반가웠습니다... 잘 다녀오시구요,, 금요일날 뵐게요 :)

마르스 2010-12-30 오전 00:03

^^.. 늘 건강하세요!
책읽당 가입 안내 +1
305 책읽당 7월 첫 모임 +_+ +2
304 2월 8일 책읽당 - 분노하라 +3
303 다음 모임 알림 +8
302 새해 첫 책읽당(1월 3일) - 은유로서의 질병
301 4월 19일 책읽당 - 팝업북 만들기
300 <내 이름은 욤비>를 읽고 +1
299 책읽당 여러분께
298 친구사이가 추천하는 책(7~10월) +3
297 7월 책읽당 - 인권감수성 UP! [수신확인, 차별이 내게로 왔다] 2주 특집!
296 지난 모임에서 재경님이 언급한 성소수자 역사 관련 글이 이건가요? +6
295 12월 20일 책읽당 - 2013년 책거리
294 책읽당 여러분께
293 4월 5일 책읽당 - 털없는 원숭이
292 3월 22일 - <거인의 역사 : 세상에서 가장 큰 남자의 비밀스러운 인생> Review +3
291 첫 모임 후기 +7
290 10월 4일 책읽당 - 사랑의 기술
289 총재님 죄송합니다. T^T +2
288 하하하하 +12
287 후기를 쓰는 자에게 복이 있나니(feat.봄나들이 장소 결정!) +19
286 소설 망루를 읽고 느낌점. +3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