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이브

title_SelfComing
조회 수 1923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저는 Steve란 필명으로 활동중인 들어오는 사람입니다.

제가 말하고자 하는 요지는 몇마디로 하면,,,
커밍아웃을 할 대상의 반응과 충격흡수 능력을 고려해야만 한다는것 입니다.

대학교 2학년때, 군제대후 복학했을때 였읍니다.
당시 성정체성에대한 고민도 깊었고
남들에게 떳떳하게 말못하는
제자신이 참 밉고도 미운 시절이었읍니다.
어서 이런 심리적인 침체상태를 벗어나고
남들처럼 활기차고 외향적으로 살고싶다는 욕망이 마구 앞섰읍니다.

당시 저의 대학생활은 서클을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었는데,
그 누구도 저한테 그런 욕망이 있다는걸 예상도 못했었나 봅니다.
전 서클 홈페이지에 떡하니 커밍아웃을 했고,
마음의 준비가 안되었던 선배들, 후배들,,,그리고 절친한 동기들까지
엄청난 충격을 먹었다면서 어쩔바를 모르더군요.
가장 친한 동기는 대낮에 나랑 호프에서 술먹으면서
" 난 너가 그런줄은 꿈에도 몰랐다" 면서 닭똥같은 눈물을
펑펑 흘렸읍니다.

그들은 전혀 마음의 준비가 되있지 않았던 것입니다.
무턱대고 해버린 저의 커밍아웃을 접하게되는 사람들의 반응을 예상해야했고,
그리고 심적으로 얼마나 동성애에 대해 열려있는지 좀더 생각했어야 했읍니다.
그것을 나중에 깨닫고나니 안타깝더군요.
결과적으로 그들은 저의 커밍아웃을 받아들일 준비도 안되있었고
지금은 소원해질대로 소원해 지고 말았읍니다.
이런 결과는 실패한 커밍아웃으로봐야 하겠읍니다.

즉 커밍아웃을 해도 지속적인 대인관계가 가능한가
아님 커밍아웃 후 그것이 불가능할지를 충분히 저울질해 보셔야 됩니다.

* 차돌바우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2-06-15 20:44)
  • ?
    움파룸파 2012.10.11 02:33
    아이구.. 어떡해용...
  • ?
    돌멩e 2007.05.19 05:11
    커밍아웃의 대상인 상대방에 대한 배려는 중요하겠지요. 그사람이 어떤 충격을 받을까, 어떤 반응을 보일까 고민해보고 예측해보고, 어떤 방법이 그나마 조금 충격을 완화시킬 수 있을까 고민도 해봐야 할 것 같구요!!

    그러나 어떤 형태로든 상대들은 대부분, 음, 아마도 '상상도 못하는 상태'일 수 밖에 없을 듯 합니다. 커밍아웃은 어떤 상태에서라도 무리가 뒤따르는 행위일 수 밖에 없다고 생각되는데요. 편견에 관대하지 못한 보통 사람들은 결국 멀어지는 경우도 허다하게 많을 수 밖에 없을 거 같군요! 너무 조심하고 너무 위축되어서도 안될 거 같습니다.

    깜짝쇼나 쇼크를 먹일 작정으로 하는게 아니라면, 스스로 충분히 고민하고 선택한 문제라면, 반드시 실패라고 볼 수도 없는 듯 합니다.

    아무튼 용기에, 짝짝짝 박수를 보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커밍아웃 : 왜 하며 어떻게 하는가? 차돌바우 2005.03.26 2052
공지 가족에게 커밍아웃 하기 전에 고려할 5가지 1 차돌바우 2005.03.26 2569
24 커밍아웃 coming out - 어느 어머니의 아들 차돌바우 2005.03.26 8888
23 커밍아웃 coming out - 제 아들이 이반입니다. 20 차돌바우 2005.03.26 7406
22 나의 커밍아웃... 18 아류 2003.05.09 5047
» [실패]그때 욕심내지 말것을.... 2 Steve 2007.05.15 1923
20 [성공]칫솔군의 가족 커밍아웃 스토리 2 칫솔 2007.05.23 1735
19 내가 말한건 아니지만.. 어쨋든 커밍아웃?? 콩이 2007.08.11 1711
18 [성공]부모님께 커밍아웃 2 푸른유리 2007.05.22 1560
17 몽 스토리 3 취생몽 2007.05.23 1524
16 앞으로 나와도 되겠죠? 1 아나 베히벡 2007.05.29 1471
15 친구한테 커밍한 기억.. 도둑괭이 2007.08.25 1385
14 삶은희망의 커밍아웃 이야기 1 삶은희망 2007.05.25 1335
13 전 이성애자입니다. 2 Kim 2007.10.21 1273
12 단비 1 단비 2007.05.25 1244
11 아름다운 게이의 질펀한 게이스토리 1 기즈베 2007.05.20 1236
10 모든 이가 궁금해 하는 칫솔 스토리 2 칫솔 2007.05.15 975
9 인터뷰 2 박재경 2007.05.22 954
8 아자, 1빠~! (아, 이 초딩스러운 반응이라니... ^^;) damaged..? 2007.05.14 939
7 커밍아웃 1 2010.02.01 789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